홈 HOME  >  커뮤니티  >  촬영지 소개

촬영지 소개

(사)한국사진작가협회 커뮤니티의 촬영지 소개입니다.

걸어면서 사진찍기 좋은 곳
작성자 : 우산/유병국 등록일 : 2012/07/27 조회수 : 2467
등록일 : 2012/07/27 조회수 : 2467








 

Walking 하면서 사진도 찍고 먹고 즐길 수 있는곳  베스트 10곳을 소개합니다.

광주광역시 무등산 자락 다님길은 맨발로 걷기 좋다. 편백나무 숲 사이 부드러운 황토가 깔려 산책에 그만이다.
산책을 한 후 무등산 주변 보리밥집과 사찰음식 전문점도 괜찮다.

울산광역시 울주군 영남 알프스 하늘억새길에선 산악지대 억새밭이 연출하는 장관을 볼 수 있다.
버스를 타고 등억온천지구나 석남사, 배내고개 등 세 지점에 내리면 이 길로 들어올 수 있다.
흑염소불고기, 언양 불고기집이 주위에 있다

경기도 양평 두물머리 물래길은 남한강과 북한강이 만나 이름이 붙여진 길이다.
강변에 난 길을 걸으며 연꽃과 우거진 갈대밭 위로 철새들이 나는 경치를 만끽할 수 있다.
주변에 곤충박물관, 양수리 자연생태공원 등이 있다. 서울 지하철 1호선을 타고 양수역에 내리면 된다.

강원도 철원군 소이산 생태숲 녹색길은 원래 민간인 출입통제구역이었다가
지난해 11월 산책로가 만들어지며 개방됐다. 백마고지, 옛 노동당사,
궁예도성 등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. 주변 오리 장작구이, 민물매운탕, 오대쌀밥 식당들이 유명하다.

충북 충주시 비내길은 남한강변 갈대밭에 논밭과 과수원이 어우러져 산수화 같은 풍경을 감상하기에 좋다.
산책을 마치고 앙성온천지구에서 온천욕을 즐길 수 있다는 점도 장점.

충남 서산시 아라메길은 소나무 숲 사이로 난 푹신한 오솔길로 편안하게 걸을 수 있는 길이다.
걷다가 마애여래삼존상, 개심사, 해미읍성 등 역사 유적을 만날 수 있다.
시내버스를 타고 용현계곡에 내리면 진입 가능하다.

전북 정읍시 백제가요 정읍사 오솔길은 울창한 소나무 숲, 자연늪지, 시누대 군락지 등 생태 경관을 자랑한다.
버스나 철도로 정읍사 공원에 내리면 된다.

전남 여수시 금오도 비렁길은 남해안 해안 벼랑을 따라 난 길이다.
여수 바다와 기암절벽을 동시에 감상하기 좋다. 여수여객선터미널에서 함구미항으로 가는 배를 타면 만날 수 있다.

경북 예천군 낙동강, 내성천을 따라서 잇는 삼강~회룡포 강변길,

미국 CNN 선정 한국에서 꼭 가봐야 할 50곳에 뽑힌 경남 함양군 지리산 자락길등이 있다
 

 

Who's 우산/유병국

이미지
첨부파일 :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
댓글

등록하기
등록하기
다음글   충북 괴산 문광저수지
이전글   신경통 고치는 폭포